불만과 불안

Essays 2021. 3. 4. 22:50
         

신경쓰는 건 딱 2개다.

과거에 대한 불만 + 미래에 대한 불안

과거는 이미 벌어진 일이라 오로지 '받아들이는 일'만 가능하다. 그나마 건질 수 있는 뼈를 추려서 복기를 하고 교훈을 얻는 게 최선.

미래는 아직 오지도 않은 일이라 불안해하며 현재의 소중한 에너지를 써봤자 미래에 도움이 안된다. 준비할만큼만 하고 나머지는 그냥 에라 모르겠다 내버려두면된다.

 

불만과 불안 VS 복기와 준비.



         
         
[리플 달기 전에 잠깐!!!] 본 블로그는 bk박사님이 지인 및 팬클럽 회원들과의 사적인 교류를 위해 개설된 것으로 박사님과 지인도 아니면서 면식도 없고 팬클럽 회원도 아닌 분이 리플을 달고 싶을 때는 실명으로 충분히 본인 소개를 하셔야 삭제되지 않습니다. (특히 한의대생들!!)...(닉네임의 좋은례: 동신대본3홍길동, 종로대신학원김영희, 나쁜례: 지나가다, 저기요, 수험생, 한의대생 등등 익명으로 하는 질문에는 답변을 드리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