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우리 사회에는 공식적으로 남에게 얻어먹는 직업, [남의 돈]으로 자신의 경제활동을 영위하는 전문학술용어로 '빌어먹는' 직업이 있는데

대표적으로 네 종류가 있다.

1. 거지

2. 시민단체

3. 정치인

4. 조폭

 

이 직업은 '자기가 번 돈'으로 '무언가'를 하려하지 않고 '남의 돈'으로 뭔가를 하는 업종이다. '남의 돈'(구걸, 삥, 후원금, 세금, 보호비 등)으로 일을 벌이기 때문에 웬만해선 이런 업종을 직업(전업)으로 가져선 안된다.

[남의 돈]이 얼마나 무서운데... 패가망신하기 딱 좋다.

세상을 바꾸고 싶냐? 그럼 스티브잡스처럼 니가 땀흘려 돈 벌어서 니가 하고 싶은대로 세상을 바꿔라.

아프리카 어린이들 빵 사주고 싶니? 그럼 돈 많이 벌어서 내 돈으로 재단 만들어서 사주면 된다. [남의 돈]으로 하고 싶다고?? 아이고. 니 앞가림도 못 하면서 무슨 만용이냐. 웬만하면 니 돈으로 해라.

 

그런데 개중에는 "아, 이제 나는 남의 돈으로 빌어먹어야겠다."라고 결심한 사람들이 간혹 있다.

 

그런 직업을 가진 사람들은 스스로 노동하지 않는다. 땀흘려 일하지 않으므려 건달이라고도 부른다. 생물학적으로는 기생충과 생존방식이 같다. 숙주(호구)가 없이는 존재할 수가 없는 구조.

딸래미가 사윗감이라고 데려왔는데 "자네는 직업이 뭔가?"라는 물음에

"네. 정치인입니다" 라고 하면 어떤 장인이 좋아하겠나. (정치인이라는 단어에 거지, 조폭, 시민단체를 넣어도 마찬가지다. self feeding이 되지 않는 직업군)

이들은 땀 흘려 일해 본적이 없기 때문에 돈의 소중함을 모른다. 눈먼 돈은 내가 번 돈보다 쉽게 나간다.

이들은 공통점이 많다.

(사실상 가방끈 긴데 빌어먹고싶으면 정치인이 되고, 가방끈 짧으면 거지, 몸싸움 잘하면 조폭되고 말싸움 잘하면 시민단체로 간다.)

1. 나와바리

빌어먹기 좋은 생존환경 조성을 위해 자신만의 나와바리를 만든다. 즉 자신들만의 영업구역이 있다. 건드리면 난리난다. 조폭 정치인 모두 마찬가지다. 자기만의 기득권, 즉 연고를 주장한다.

2.왕초

삥이라는 것은 1:1로 다이다이로 뜯기보다는 여럿이 조직적으로 삥뜯는게 마음편하다. 그래서 보스를 만들고 동료를 감싸는 패거리문화. 거지들 사이에도 왕초가 있는 법. 거지 중의 상거지, 즉 스타거지. 보스가 있으면 안정감이 있다. 모든 시민단체, 정치인, 조폭들은 당연히 보스를 만든다. 보스도 똘마니들이 있으면 삥뜯기가 더 쉬워진다. 왕초가 있으면 여러모로 좋다. 내가 왕초가 되면 더 좋고.

왕초들은 조직을 위해 한몸 희생하기도 한다. 조직을 살리기 위해 목숨을 내놓는 정치인. 민주주의 최후의 보루는 공직자가 자신의 조직을 살리기 위해 사적 속죄를 통해 공적인 시스템을 정지시키는 것이 아니다. 국민에 대한 공직자 최후의 봉사는 공적인 시스템 하에 단호하게 처벌받는 것이다. 그것이 마지막 봉사다. 특히나 돈과 여자 문제라면 더더욱.

 

3.아이템

호구들에게 더 많은 돈을 뜯어내기 위해 숙주를 유혹하는 아이템을 연구한다. (거지에게는 다 떨어진 옷차림, 더러운 머리결, 마비된 다리, 안 보이는 눈 / 시민단체는 독도, 아프리카난민, 위안부, 전쟁, 기아, 낙태 같이 사람들의 눈길을 끄는 테마, 정치인들 역시 강렬하고 장사가 될만한 이미지를 호구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늘 아이템을 연구한다. 모래시계검사, 세월호변호사, 지역감정타파, 노동자의 어머니, 전주의 아들 등등 대중들에게 먹힐만한 이미지메이킹과 스토리가 중요하다. 그들에게는 이미지와 스토리가 생명이기 때문에 그게 망가지면 목숨을 버리기도 한다. 물론 조폭들도 연구한다. 살덩어리, 에쿠스, 사시미와 용문신이 가장 좋은 아이템이 된다. 호구들에게 먹히는 건 뭐든 아이템이 된다.

4.불안정함

그들은 늘 불안하다. 수입이 일정하지 않아서 껀수가 생기면 입빠이 땡기려는 습성이 있다.

5.파멸

그들이 낮은 자리에서 소소하게 해먹을 때는 아무도 주목하지 않는다. 하지만 문제는 그들이 대중의 주목을 받을 때다. 이들이 유명해지면 삥뜯기가 더 쉬워지지만 트레이닝되지 않은 상태에서 높은 레벨로 올라가면 돈을 갹출한 호구들이 주목하고 레벨에 맞는 도덕적 잣대가 치고 들어온다. 시궁창에서 더럽게 놀던 흑역사가 높은 자리에서 드러나면 바로 골로 간다. 정치인들도 조폭도 시민단체도 여기서 넘어지면 빵에 가고 파멸한다.

이 세상 모든 문제는 돈 아니면 여자 문제다. 그들의 파멸도 둘 중 하나의 지뢰를 밟는다.

이카루스처럼 자신의 깜냥에 비해 너무 높이 날게 되면 반드시 추락한다.

반응형


         
[리플 달기 전에 잠깐!!!] 본 블로그는 bk박사님이 지인 및 팬클럽 회원들과의 사적인 교류를 위해 개설된 것으로 박사님과 지인도 아니면서 면식도 없고 팬클럽 회원도 아닌 분이 리플을 달고 싶을 때는 실명으로 충분히 본인 소개를 하셔야 삭제되지 않습니다. (특히 한의대생들!!)...(닉네임의 좋은례: 동신대본3홍길동, 종로대신학원김영희, 나쁜례: 지나가다, 저기요, 수험생, 한의대생 등등 익명으로 하는 질문에는 답변을 드리지 않습니다.)